보내기
※ daum.net 및 hanamil.net 메일은 정상적으로 메일이 전송되지 않습니다.
※ "해당상품의 링크가 이메일 내용과 함께 전송됩니다."
X
HOME 게시판
게시판 여행후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R0013435_1.jpg


헛...이미지가 너무 큰가....

라는 생각으로 시작.

 

어쨋든 포슷힝은 시작된다.

 

그 날의 여정은 인천-밴쿠버

저번 휴가와 달리 출발하는 날 날씨가 아주 좋았다! 허겁지겁 티켓팅을 하고 허브라운지로.



R0013375.jpg



허브라운지 입구


허겁지겁 먹을것을 담아서 허겁지겁 먹었다.

그리고 또 허겁지겁 뛰어 셔틀을 타고 에어캐나다 게이트로 허겁지겁!!

 

밴쿠버로 간다!!!



%C1%F6%B5%B5%A3%B1.jpg



 

비행기 탑승 후 10시간 10분동안 아이패드로 로마 시즌 1보면서 갔다...

비행기 안에서의 이야기는 패스...

 

여튼 밴쿠버 도착!!!

도착하자마자 밴을 타고 그랜빌 아일랜드로!!



R0013403.jpg



그랜빌 아일랜드에 있는 그랜빌 아일랜드 호텔의 DOCKSIDE 레스토랑으로 갔다.

아호 배고팠는데!! 꺄오!



R0013383.jpg



날씨가 비가와서 좀 우울하게 나오긴 했지만

하버뷰의 전경이 멋진 레스토랑이다.



R0013386.jpg



난 생각지 못한 비와 추위에 차우더와 생선요리를 시켰다.



R0013389.jpg


 

간단한 맥주 테이스팅도 해보고~



R0013390.jpg



아주! 맛있었던 연어차우더.



R0013397.jpg



Pink rockfish

나중에 얠 아쿠아리움에서 봤는데...

뭔가 기분이 묘하긴 했다.

궁금해서 사전에서 찾아봤는데 볼락이라고 한다. 이건 뭐 난생 첨 들어보는 이름이다.



 R0013399.jpg



이건 클럽샌드위치..

 

일단 캐나다는 모든 음식이 양이 굉장히 많다!

그건 아주 맘에 든다!

-사실 있는 내내 컨디션 난조로 계속 입맛이 없어서 잘 먹지 못했다...그게 참 아쉬움..

 

여튼 아주! 만족스러운 식사를 마치고 그랜빌 아일랜드를 구경한다!!

 

그랜빌 아일랜드는 밴쿠버 다운타운에서 대중교통이나 기타

이동수단(관광객이면 트롤리버스나 빅버스를 이용해도 좋다)으로 쉽게 갈 수 있다.

원래는 공장과 창고가 있던 낡은 오래된 공장지대였는데 1970년대에 개조를해서 다양한 숍들과 레스토랑이

들어서면서부터관광지로 바뀌었다고 한다.

그랜빌 아일랜드에 있는 샵들은 큰 기업이 운영하거나 프랜차이즈가 아니라고 하는 것이 이상적이었다.

 

그래서 그런지 상점들이나 레스토랑이 특성이 있다.

 공장지대를 예술지구로 바꾼 것으로 해석하면 될 듯하다.

-밴쿠버에서 유명하다는 아트스쿨도 있다.



 R0013407.jpgR0013409.jpg



난생 첨 온 캐나다라 우체통 마저 신기해보였다.

여기가 예술지구라 여기만 이렇게 생긴줄 알았더니,

알고보니 원래 이렇게 생긴거였다. (내 자신이 챙피하다 왠지...)



R0013414.jpg



퍼블릭마켓으로




R0013416.jpg  


이쁜 아가씨가 군밤도 판다.

한글 잘썼네...



R0013418.jpg



퍼블릭 마켓은 위와 같이 운영한다.

굳이 글로 안써도...

 

퍼블릭 마켓에서도 역시 유명한 브랜드의 제품(식품..)을 파는 것이 아니고

대부분이 로컬로 직접만든 거나 오가닉 제품들을 팔고 있다.



 R0013419.jpg



야채들



R0013420.jpg


R0013424.jpg R0013425.jpg R0013427.jpg



워낙에 시장가는걸 좋아하니 좀 신남.

하지만...뭔가를 살 수는 없었다.

 

퍼블릭마켓에서 나와 아쿠아버스를 타러~



R0013430.jpg


R0013433.jpg



캐나다 갈매기~



R0013437.jpg



아쿠아버스 선착장으로 고고!

아쿠아버스를 타고 예일타운으로 넘어간다!



R0013440.jpg

R0013441.jpg




밴쿠버 아쿠아버스의 스케줄에 대해서는 아래에서 확인 할 수 있다.

http://theaquabus.com/stop/granville-island/


여행기는 계속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 [캐나다여행] MONTREAL! #1 (2011.08.04) file Hellocanada 2013.12.16 4677
13 [캐나다 BC주 여행] Missionhill Winery 캐나다 와인투어 미션힐 와이너리! file *Hellocanada* 2013.12.13 8858
12 [캐나다 BC주 여행] Narmamata Bench에서 캐나다 자전거투어 Hoodoo Adventures file *Hellocanada* 2013.12.13 43769
11 [캐나다 BC주 여행 DAY3] 캐나다 와이너리 Quails' Gate Winery file *Hellocanada* 2013.12.13 26097
10 [캐나다 BC주 여행 DAY3] 향기돋는 캐나다 위스키를 만나다! Urban Distilleries file *Hellocanada* 2013.12.13 7108
9 [캐나다 BC주 여행 DAY3] 캐나다에서 진짜 농장을 체험하고 싶다면? East Kelowna Cider Company file *Hellocanada* 2013.12.13 53975
8 [캐나다 BC주 여행 DAY2] 본격적인 와인투어의 시작 두 번째! Summerhill Pyramid Winery file *Hellocanada* 2013.12.13 60068
7 [캐나다 BC주 여행 DAY2] 본격적인 와인투어의 시작 Calona Vineyards file *Hellocanada* 2013.12.13 68307
6 [캐나다 BC주 여행 DAY2] 캐나다에서 과일따기 체험 U-pick을 즐기고 싶다면! Paynters Fruit Market file *Hellocanada* 2013.12.13 6310
5 [캐나다 BC주 여행 DAY1]밴쿠버여행 두번째! 밴쿠버 룩아웃, 잉글리쉬베이 그리고 베스트웨스턴 샌즈호텔 그리고 보트하우스 레스토랑! file *Hellocanada* 2013.12.13 13112
» [캐나다 BC주 여행 DAY1]내 생애 첫 캐나다라니!! 밴쿠버여행 그랜빌아일랜드 Granville Island file *Hellocanada* 2013.12.13 5151
3 옐로나이프에서 온 최근 소식입니다! <2013년 12월10일 오로라빌리지에서의 오로라서브스톰 체험> file Hellocanada 2013.12.12 4249
2 캐나다 밴쿠버 빅버스 탑승기~!!! (2011.7.27) file Hellocanada 2013.12.10 3977
1 럭셔리 기차여행 로키마운티니어 (Rocky Mountaineer) 탑승기~ (2011.7.27) file Hellocanada 2013.12.10 4818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