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내기
※ daum.net 및 hanamil.net 메일은 정상적으로 메일이 전송되지 않습니다.
※ "해당상품의 링크가 이메일 내용과 함께 전송됩니다."
X
HOME 게시판
게시판 여행후기

2013년 봄, 2013년 가을에 이어, 2013년 겨울 1차 오로라원정대가 2013년12월19일 오로라빌리지에 방문한 2일차.

한국시간으로 9일오전 약간은 미미한 태양폭풍이 가볍게 있었고, 이 녀석이 지구 자지장폭풍과 결함하여,

10일 "오로라서브스톰 " 이라는 선물을 여행객들에게 안겨주었습니다. 우선 권오철 작가님의 현장사진 부터 한장 투척!!


AURORA~1.JPG


어떤가요? 이 정도면 천문학자, 혹은 아마추어 천문가들이 말하는 인생의 도박(A gambling in a life time)과 같은 찬스라 할 수 있지 않을까요?

몇번 소개해드렸다시피, 오로라는 등급1부터 5등급 (혹은 10등급)까지 그 밝기와 움직임에 따라 그 세기를 나타내 주고 있는데요,

오로라빌리지에서는 보통 3등급 이상이면 촬영시 과다노출이 생길정도의 밝은 빛과 오로라가 마치 하늘에서 춤을 추는 듯한 멋진 모습을 보여준답니다. 물론 옐로나이프와 같이 시계가 좋고, 오로라오발에 위치한 곳은 가장 낮은 등급의 오로라라도 시야로 관측이 충분히 가능하고, 사진으로는

꽤 멋진 작품도 건져볼 수 있지요. 보너스로 위 사진을 찍었을때의 타이랩스 영상입니다.

 

 

 권작가님이 미리 무인설치 해놓으신 장비덕에 우리는 모두 이 장면을 볼 수 있다는 점!! 축북이지요~!

** 여기서 잠깐 오로라서브스톰에 관련해서 설명을 해보자면;;

오로라 서브스톰(auroral substorm)은 매우 격렬한 오로라 활동이고, 수 분에서 수십 분 동안 짧게 지속됩니다. 태양 흑점 폭발의 강도에 따라 어떤 날에는 몇 번씩 나타나기도 하구요, 태양활동이 극대기에 다다른 수년동안에는 비교적 자주 발생되고 있는 편입니다. 서브스톰때 오로라의 밝기는 눈으로도 색을 느낄 수 있을 만큼 충분히 밝기 때문에 형형색색의 빛이 폭풍처럼 몰아치며 밤하늘을 물들이는 것을 볼 수 있다. 오로라 서브스톰은 극지방에서만 볼 수 있는 최고의 신의 선물이라고 할 수 있으며, 태양 흑점 폭발 소식이 뉴스에 나오면 곧 오로라가 빵빵 터질것 이라는 신호탄인 것이죠,

오로라 서브스톰 어떠세요? 당신의 눈과 가슴이 우주와 함께 하고 있다는 증거를 확실히 느끼게 해주는 것이죠?

마지막 보저스 2013년 3월 권오철 작가님의 오로라 서브스톰당시 촬영작품!!

역시 배경으로 보이는 티피는 오로라빌리지의 모습입니다

the-beginning-of-auroral-substorm_01.jpg

the-beginning-of-auroral-substorm_02.jpg

the-beginning-of-auroral-substorm_03.jpg

 

어떠세요 올 겨울, 내년여름 오로라를 직접 체험해 보러 떠나보고 싶은 생각 드시니요?

2014년 1월~2월 권오철 작가/ 이태형 교수 님과 함께 떠나는 공동구매 여행 일자

오로라투어 홈페이지 : http://www.auroratour.com/Community/amp/93/93/blogId__167/

혹은 전화문의 : 02-737-3773 으로 주시기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 [캐나다여행] MONTREAL! #1 (2011.08.04) file Hellocanada 2013.12.16 4679
13 [캐나다 BC주 여행] Missionhill Winery 캐나다 와인투어 미션힐 와이너리! file *Hellocanada* 2013.12.13 8860
12 [캐나다 BC주 여행] Narmamata Bench에서 캐나다 자전거투어 Hoodoo Adventures file *Hellocanada* 2013.12.13 43787
11 [캐나다 BC주 여행 DAY3] 캐나다 와이너리 Quails' Gate Winery file *Hellocanada* 2013.12.13 26098
10 [캐나다 BC주 여행 DAY3] 향기돋는 캐나다 위스키를 만나다! Urban Distilleries file *Hellocanada* 2013.12.13 7109
9 [캐나다 BC주 여행 DAY3] 캐나다에서 진짜 농장을 체험하고 싶다면? East Kelowna Cider Company file *Hellocanada* 2013.12.13 53977
8 [캐나다 BC주 여행 DAY2] 본격적인 와인투어의 시작 두 번째! Summerhill Pyramid Winery file *Hellocanada* 2013.12.13 60145
7 [캐나다 BC주 여행 DAY2] 본격적인 와인투어의 시작 Calona Vineyards file *Hellocanada* 2013.12.13 68342
6 [캐나다 BC주 여행 DAY2] 캐나다에서 과일따기 체험 U-pick을 즐기고 싶다면! Paynters Fruit Market file *Hellocanada* 2013.12.13 6321
5 [캐나다 BC주 여행 DAY1]밴쿠버여행 두번째! 밴쿠버 룩아웃, 잉글리쉬베이 그리고 베스트웨스턴 샌즈호텔 그리고 보트하우스 레스토랑! file *Hellocanada* 2013.12.13 13124
4 [캐나다 BC주 여행 DAY1]내 생애 첫 캐나다라니!! 밴쿠버여행 그랜빌아일랜드 Granville Island file *Hellocanada* 2013.12.13 5153
» 옐로나이프에서 온 최근 소식입니다! <2013년 12월10일 오로라빌리지에서의 오로라서브스톰 체험> file Hellocanada 2013.12.12 4250
2 캐나다 밴쿠버 빅버스 탑승기~!!! (2011.7.27) file Hellocanada 2013.12.10 3978
1 럭셔리 기차여행 로키마운티니어 (Rocky Mountaineer) 탑승기~ (2011.7.27) file Hellocanada 2013.12.10 4837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